HOME > 포토/동영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지적 참견 시점’ 심형탁, ‘덕후 본능’ 뿜뿜! 긴장 폭발! 전설의 ‘상자’ 개봉 현장 포착! 도대체 뭐 길래? 궁금UP!
매니저, 연예계 대표 덕후 심형탁과 ‘덕후들의 모임’ 참석! 적응할 수 있을까?
 
박현식 기사입력  2018/10/19 [16:12]
    MBC ‘전지적 참견 시점’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전지적 참견 시점’ 심형탁이 ‘덕후 본능’을 제대로 폭발시킨 모습이 포착됐다.

심형탁이 매니저와 함께 ‘덕후들의 모임’에 참석한 가운데, 그가 라텍스 장갑을 끼고 한껏 긴장한 모습으로 전설의 ‘상자’를 개봉하는 모습과 그에게 온 시선을 빼앗긴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낸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5회에서는 심형탁과 매니저가 ‘덕후들의 모임’에 함께 참석한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라텍스 장갑을 낀 심형탁과 그에게 칼을 건네는 매니저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이는 심형탁이 모임의 멤버들 앞에서 자신이 특별히 준비한 전설의 ‘상자’를 오픈하는 모습이 담긴 것이다.

모임의 한 멤버는 “이걸 내가 실제로 보다니..”라며 기대에 찬 얼굴로 ‘상자’에서 시선을 떼지 못했다고 전해진 가운데, 전설의 ‘상자’를 여는데 장장 30분이 걸렸다고 해 과연 그 상자 속에는 어떤 물건이 들어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이번 모임에는 매니저가 함께 참석했는데, 너무도 낯선 상황 속에서 나 홀로 ‘멘붕’에 빠진 매니저의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겨줄 예정이다.

앞서 심형탁과 극과 극의 성격을 보여준 매니저가 과연 ‘덕후’들 사이에서 잘 적응할 수 있을지, 심형탁이 모임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상자’의 정체는 무엇일지 오는 20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10/19 [16:12]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