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원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심 먹거리’ 원주푸드 인증제도 운영
 
박현식 기사입력  2019/03/14 [10:07]
    원주시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원주시는 지역 농업인들이 재배한 농산물 가운데 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는 안전성이 확보된 농산물에 대해 원주시장이 인증하는 원주푸드 인증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는 안심하고 지역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으며, 생산자에게는 유통 확대와 더불어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효과가 있다.

인증에 필요한 검사 비용은 전액 무료이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및 흥업면 대안리 소재 원주푸드종합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먼저 재배 필지별 토양 및 용수 검사를 한 다음 재배 중인 농작물이 출하되기 10~15일 전에 정밀 분석을 실시해 적합 판정을 받으면 원주푸드 인증서를 발급하게 된다.

2018년 기준 230농가 129품목 553건이 인증을 받았다.

인증 농산물은 학교급식지원센터를 통해 관내 학교급식 및 서울 도봉구 공공급식 등 식자재로 공급되거나,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다.

원주시는 앞으로 원주푸드 인증 농산물을 학교급식은 물론,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군부대 및 기업체 등 공공급식 분야로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3/14 [10:07]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