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태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백시, 오복의 문 뚜루내 전설이 열리다 제8회 구문소 용 축제 개최
29일과 30일 이틀간, 구문소 관광단지 일원에서 열려
 
박현식 기사입력  2019/06/11 [10:14]
    제8회 구문소 용 축제 포스터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제8회 구문소 용 축제가 ‘오복의 문 뚜루내 전설이 열리다’를 주제로 오는 29일과 30일 구문소 관광단지 일원에서 개최된다.

지난 2012년 처음 개최된 이래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구문소 용 축제는 29일 오전 10시 장성시내를 출발해 축제장에 이르는 4㎞ 구간의 용 길놀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축제의 서막을 올린다.

풍물놀이패와 대형 용 조형물을 선두로 마을주민과 관광객 행렬이 축제장에 들어서면, 구문소동의 수호신인 청룡과 황룡에게 마을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는 제례행사 용신제가 진행된다.

개막식과 축하공연 후에는 저녁 8시까지 등용문, 등용문화공연, 미니콘서트 등 공연·놀이마당이 이어진다.

30일에는 구문소 둘레길 걷기, 복불복 게임, 용 축제 장기자랑 행사가 펼쳐진다.

축제기간 행사장 곳곳에서는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만들기 체험 부스와 가족 윷놀이, ‘우리차를 마셔봐요’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마련된다.

구문소 용 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지질해설사와 함께하는 구문소 탐방 체험 ‘보트타고 용궁탐험’, ‘달구지 체험’도 가족 방문객 맞이에 나선다.

특히, 이번 축제에서는 먹거리 마당에서 구문소 흑돼지 구이를 별미로 맛 볼 수 있다.

승천하는 용과 함께 소원을 빌어보는 ‘등용 소원쓰기’ 프로그램도 야심차게 마련됐다.

권주호 구문소축제위원장은 “축제위원들이 주민들과 머리를 맞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먹거리와 체험거리, 공연을 알차게 마련했다.”며, “부담 없이 오셔서 마음껏 편히 즐겨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4일에는 구문소 마을에서 제사주로 사용 할 용신주 담그기를 사전행사로 진행한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6/11 [10:14]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