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원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주시, 박물관에서 듣는 진짜 여행 진짜 여행 정보 2019년 토요인문학강좌 여덟 번째 강의 진행
 
박현식 기사입력  2019/06/11 [10:14]
    원주시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지난 3월 시작된 원주시 역사박물관의 2019년 토요인문학강좌 여덟 번째 강의가 오는 15일 오후 2시 역사박물관 1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원주시 역사박물관 토요인문학강좌는 그동안 신화, 여성, 금석문, 음식, 그림 등 다양한 인문학 이야기가 펼쳐져 해를 거듭할수록 흥미를 더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주제는 ‘여행’이다.

‘호모 비아토르의 여행기’라는 제목으로 총 15회에 걸쳐 여행에 대한 다양한 관점의 이야기로 꾸며지고 있으며, ‘호모 비아토르’는 길을 나서는 인간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15일 강의에서는 상지대학교 관광학부 전영주 교수가 ‘여행매너, 해외여행 에티켓’을 주제로 늘어난 해외여행만큼 해외여행 전 점검해야 할 에티켓과 우리나라 국민이 많이 방문하는 국가에 대한 여행매너를 알려줄 예정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여행을 주제로 사람살이에 대한 다양한 관점을 통해 나와 우리를 되돌아보는 성찰의 시간은 물론, 진짜 도움이 되는 여행 정보도 얻어 갈 수 있는 자리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6/11 [10:14]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