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횡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횡성군, 길항균 이용 인삼 친환경방제 기술 보급
 
박현식 기사입력  2019/06/12 [16:14]
    관주처리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횡성군농업기술센터는 인삼 연작장해 및 병해발생 감소를 목적으로 길항균을 이용한 인삼 주요 병해방지 친환경 방제 기술을 1ha에 시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길항균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ES17균주를 상품화한 미생물 제제로 종자 침지, 인삼에 관수처리시 인삼뿌리썩음병에 83.8%방제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길항균을 이용한 친환경 방제는 고품질의 안전한 인삼을 생산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횡성군농업기술센터는 향후 횡성군 인삼 농가에서 길항균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농촌진흥청으로부터 기술이전을 통해 기존의 미생물배양센터를 활용해 균주를 배양하고 농가에 연중 공급이 가능한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임종완 연구개발과장은 “길항균을 이용한 인삼 모잘록병, 뿌리썩음병 방제로 친환경인삼 생산량이 증대될 것으로 예상되며, 경영비 절감을 통해 농가 소득 또한 향상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소비자에게 신뢰받는 안전한 인삼 생산으로 횡성인삼의 차별화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6/12 [16:14]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