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 단풍마을, 농촌현장포럼 우수사례 발표 ‘대상’ 수상

‘19년 농촌현장포럼 292개 마을 중 1위 / 시상금 300만원

박현식 | 기사입력 2019/10/30 [11:36]

홍천 단풍마을, 농촌현장포럼 우수사례 발표 ‘대상’ 수상

‘19년 농촌현장포럼 292개 마을 중 1위 / 시상금 300만원

박현식 | 입력 : 2019/10/30 [11:36]

▲ 2019년 농촌현장포럼 - 홍천군 단풍마을 대상 수상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강원도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개최한 ‘2019년 농촌현장포럼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홍천군 단풍마을이 대상을 수상했다고밝혔다. 이번 대회는 10월 2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개최되었으며, 전국 9개시도 292개 마을 중 예선을 거쳐 선정된 9개 마을이 참여하였다.

 

농촌현장포럼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원하는 상향식 마을발전계획수립 프로그램으로, 주민이 공무원과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마을 발전과제를 발굴하고 계획화하는 활동이다. 이번에 대상 마을로 선정된 단풍마을은 ‘물안개 피는 단풍마을’이라는주제로, 현장포럼을 통해 마을소식지 발간, 호박터널 조성 등 생활환경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등 마을주민이 참여하고 소통하는 행복건강 단풍마을 공동체를 구성하여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한 바를 인정받았다. 또한 단풍마을은 강원도의 ’18년 기업형 새농촌 기초마을에 선정되었으며, ‘19년도에는 기업형 새농촌 도약마을로 선정되어 5억원을 지원받아 문화‧복지분야의 마을개발 사업을 통해 마을 공동체가 더욱 활성화되어 행복과 화합이 물드는 단풍마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상은 오는 11월 7일(목) 농식품부 주관으로 대전에서 개최되는 ‘2019년 주민주도 마을만들기 관계자워크숍’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단풍마을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과함께 상금300만원을 수상하게 된다. 강원도는 “농촌현장포럼 전에는 마을주민과 귀농귀촌인 간에 어색함이 있었지만 농촌현장포럼을 진행하고 난 지금은 주민들 서로가 한마음으로 마을 활력을 창출하고 있으며,또한 포럼을 통해 주민 개개인이 농촌 유지 발전에 기여하는 구성원이라는 자긍심을 가지고 주민 스스로가 자발적으로 행복한 마을만들기에 더욱 앞장설 것”이라고 내다봤다.  도에서는 앞으로도 농촌 주민들이 농촌 안에서 희망을 찾을 수 있도록 농촌현장포럼과 마을 개발 사업을 확대하는 등 함께하는우리 농촌 실현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