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70회"

"이별"

눈아 안동석 | 기사입력 2019/11/06 [18:16]

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70회"

"이별"

눈아 안동석 | 입력 : 2019/11/06 [18:16]

감성시인 눈아 안동석 / 캘리 소란 석승희 

 
 

이별

         -  안동석

 

준비 안 된 이별 앞에
"안녕"이라 말해 놓고
어색한 손 흔들던 우리

 

너희 이별 따위엔
관심 없다는 듯
세상은 강물처럼
유유히 흐르는데

 

찬 바람 불면
생각날까?
네가 내 사랑의
전부였단 걸.

 

서리 내린
새벽이면 알까?
신문지 한 장 온기조차
너의 의미였다는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