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에 상처받은 동심

박현식 | 기사입력 2019/12/23 [17:28]
HOME > > 레저, 문화, 연예,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와대에 상처받은 동심
 
박현식 기사입력  2019/12/23 [17:28]

 

▲ 영부인 김정숙 여사와 청와대에서‘안전 대화’의 시간 가져     ©강원경제신문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이사장 고진광)는, 12월 28일 10시 서울역 동자아트홀에서 '2019 사랑의 일기 큰잔치'를 개최한다. 28년간 매년 열어온 사랑의 일기 큰잔치는 청와대와 행정안전부 등 대통령의 축사와 영부인의 참여로 성대하게 열렸으며, 올해는 청와대 축사도 없고 각부처의 축사도 없으며, 지난 6월 22일 '사랑의 일기 가족 안전한마당 세계대회'시 청와대 녹지원 방문 행사에서 찍은 사진을 청와대로부터 제공받기로 하였으나, 행사가 5일 앞으로 다가온 현재까지 청와대 방문 사진을 받지 못해 전국의 초중고생과 대학생 참가자들, 해외 동포 학생들까지 마음의 상처를 받고 있다고 사랑의 일기측은 전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12/23 [17:28]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