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주의보’발령

박현식 | 기사입력 2020/06/29 [17:34]

동해해경,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주의보’발령

박현식 | 입력 : 2020/06/29 [17:34]

▲ 동해해경,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 ‘주의보’ 발령  © 강원경제신문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는 오늘밤부터 내달 2일까지 연안안전사고위험예보 단계를 ‘주의보’로 발령한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동해중부연안 및 해상에 풍랑예비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30일 새벽부터 7월 1일 밤까지 해안가와 해상을 중심으로 풍속10~25m/s로 강풍이 불고 바다 물결도 3~7m로 매우 높게 일어 연안해역 안전사고 위험성이 고조됨에 따라 위험성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는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단계를 발령한다고 하였다.

 

이에 따라 동해해경은 관내 위험구역 86개소와 해안가ㆍ방파제 등 사고 우려가 높은 지역에 안전순찰 및 계도활동을 강화하고, 유도선, 여객선, 낚시어선 등 다중이용선박은 관련규정에 따라 통제하며 특히,출조 중인 낚시어선은 조기입항을 유도할 방침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기상악화 시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는 무리한 수상레저활동 및 물놀이, 테트라포드·갯바위 낚시 등은 금지하고 이용객 스스로 안전수칙을 잘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