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이조각공원에서 펼쳐지는 ‘한여름 밤의 풍류’ 문화공연

- 8월 6일 오후 7시 30분, 송이조각공원 특설무대 -

강명옥 | 기사입력 2022/08/05 [06:22]

송이조각공원에서 펼쳐지는 ‘한여름 밤의 풍류’ 문화공연

- 8월 6일 오후 7시 30분, 송이조각공원 특설무대 -

강명옥 | 입력 : 2022/08/05 [06:22]

 

[강원경제신문] 강명옥 기자 = 양양군과 (재)양양문화재단이 주최하는 ’2022 문화기획공연·3 <한여름 밤의 풍류-소리의 진화>‘가 오는 8월 6일(토) 오후 7시 30분 송이조각공원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한여름 밤의 무더위를 이겨내고 코로나19로 위축되었던 문화공연을 활성화 하고자 준비됐다.

 

드라마 ‘궁’ 작곡 및 음악감독인 기타연주가 김현보와 베이스 박진우, 키보드 최진경, 바이올린 조윤정, 기타 이영훈, 드럼 박종선 등 6인조 밴드로, 우리 국악과 서양의 탱고, 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새로운 시도로 창조해 내는 퓨전 밴드로 평가받고 있는 ‘두번째달’ 팀이 출연해 <그동안 뭐하고 지냈니?> 등 에스닉 퓨전의 히트곡메들리를 선보이며 무더위를 식혀줄 예정이다.

 

또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심청가 이수자이자 타악 연주가인 ‘오단해’ 국악연주가가 출연해 사랑가, 쑥대머리, 어사출두, 쾌지나칭칭나네 등 신명나는 공연으로 한여름 밤을 음악의 열기로 뜨겁게 달군다.

 

무료 공연으로 진행하며, 입장 연령 제한은 없다.

 

우천 등 기상악화로 송이조각공원 야외공연이 불가할 시에는 양양군 문화복지회관 공연장에서 진행하며, 문의는 양양문화재단(033-671-7804~6)으로 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