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2024 실향민문화축제’개최

강명옥 | 기사입력 2024/06/11 [05:11]

속초시, ‘2024 실향민문화축제’개최

강명옥 | 입력 : 2024/06/11 [05:11]

 

[강원경제신문] 강명옥 기자 = 속초시와 (재)속초문화관광재단은 오는 14일(금)부터 16일(일)까지 3일간 속초 엑스포 잔디광장 일원에서 <고향의 노래, 속초의 음식, 우리의 바람>을 주제로‘2024 실향민문화축제’를 개최한다.

 

2016년 ‘제1회 전국이북실향민문화축제’로 시작되어 실향민문화를 주제로 하는 전국 유일한 축제로 자리매김한‘2024 실향민문화축제’는 실향민의 삶과 애환을 기리는 동시에 세대와 지역적 한계를 뛰어넘어 실향민 3,4세대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과도 공감하는 소통의 한마당이 되고 있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하는‘2024 실향민문화축제’는 시민과 관광객의 접근성이 좋고 쾌적한 <속초 엑스포 잔디광장>에 메인무대를 마련하고, 청호동 망향공원과 조도 인근 해상에서 연계 행사를 진행한다.

 

공식 행사로 합동망향제, 함상위령제, 개·폐막식이 거행되고, 메인행사로 주제공연 <뮤지컬 갈라콘서트 갯배>, 실향민문화예술한마당, 추억의 변사극, 전국 이북·속초 사투리 경연대회, 전국 실향민 노래자랑 등이 펼쳐진다.

 

다양한 체험행사도 준비되어 있는데 사전 모집된 참석자들이 가이드의 안내에 따라 수복탑 등 실향민들의 역사와 문화가 스며있는 곳들을 찾아가며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감성 스토리텔링 버스 투어’와 이북 특색이 담긴 먹거리 ‘두부밥, 속도전 떡, 인조고기 밥’을 맛볼 수 있는 ‘이북·속초 실향민 놀이/음식 체험’이 있으며, 이북음식체험은 북한이탈주민으로 유튜버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 중인 안혜경씨가 직접 요리해 행사에 참여한다.

 

여기에 작년 실향민문화축제에 처음으로 선보여 많은 호응을 모았던 ‘전국 이북·속초 사투리 경연대회’는 강원도 우수축제 지원사업에 ‘실향민문화 체험 투어’와 함께 선정되어 보다 내실 있고 재미있는 프로그램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매년 실향민문화축제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실향민문화 테마거리가 청초호 호수공원에 아기자기하게 설치되며, 속초시 연극협회 회원들이 피난 당시 실향민들의 삶과 문화를 퍼포먼스로 펼칠 예정이다. 여기에 올해에는 볼거리와 체험을 더 보강하기 위해 오징어잡이배 체험을 추가하였는데, 실제 모형 배 위로 올라가 오징어를 잡는 체험으로 남녀노소 모두가 즐거운 경험으로 기억될 것이라 기대된다.

 

연계행사로 진행되는 <실향민 통일 학술포럼>은 축제 2일 차인 15일(토) 17시부터 행사장 內 실향민문화 홍보관에서 “통일 선도 및 환동해 중심을 지향하는 속초”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전 통일연구원장 손기웅 교수의 사회로 전 통일부 차관 김형석 교수와 일본 료고쿠대학 사회학부 이상철 교수가 토론 참석자로 참여한다. 이번 학술포럼은 기존의 포럼 형식과는 달리, 보다 편안한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16일(일) 폐막식과 함께 진행되는 축하공연에는 가수 홍진영, 후니정, 강석, 아쟁소녀가 3일간의 실향민문화축제를 마무리하고 내년을 기약하는 흥겹고 신나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병선 속초시장은 “2024 실향민문화축제가 과거를 기억하고 추억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한 걸음 더 나아가 다음을 준비하고 새로운 내일을 맞이하는 원동력이 되기를 바라며, 실향민 1·2세대에서 3·4세대로의 전환기에 직면한 현재 상황을 직시하고 또 다른 의미에서의 실향민인 북한이탈주민과의 화합을 이끌어내는 발전과 통합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