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원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주시, 2019 시민 도슨트 과정 수강생 모집
 
박현식 기사입력  2019/07/15 [12:07]
    2019 시민 도슨트 과정 수강생 모집 안내문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원주시와 원주시 창의문화도시지원센터는 올 가을 열리는 그림책 전시에서 도슨트로 활동하기를 희망하는 시민들을 위해 ‘시민 도슨트 과정’ 교육을 운영한다.

오는 23일부터 9월 24일까지 매주 화요일마다 총 9주 동안 진행되는 시민 도슨트 과정은 작년에 이어 그림책여행센터 이담에서 열린다.

도슨트의 역할 및 시나리오 작성, 전시에 관한 이야기부터 전시 참여 그림책 작가와의 만남, 현장 답사 등을 통해 도슨트 활동이 무엇인지 이해하고, 전시 도슨트로서의 자질을 갖추게 된다.

교육 과정이 끝나면 9월 27일부터 10월 20일까지 춘천지방법원 원주지원 건물에서 개최되는 그림책 전시에서 본격적으로 도슨트 활동을 하게 된다.

아울러 모든 수료 조건을 갖춘 수강생에게는 봉사시간 인정과 함께 수료증이 발급된다.

올해 시민 도슨트가 활동할 무대는 무실동 이전으로 약 5년간 문이 닫혀있던 춘천지방법원 원주지원이다.

작가 전시 및 시민그림책갤러리1.9 외에도 한 도시 한 책 읽기 전시, 문화도시 포럼 등 훨씬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돼 있다.

특히, 2018년 시민 도슨트 과정 수료생들도 대거 참여해 시민 활동가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시민이 직접 만들어가는 시민문화활동의 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지난해 옛 원주여고 진달래관에서 진행된 ‘뒤집어서 생각해보는 직업의 가치 업직’ 전시에서는 시민 도슨트들의 활약이 매우 눈부셨다는 평가를 받았다.

약 서른 명의 시민 도슨트가 한 달이 넘는 전시 기간 동안 관람객을 맞이했으며, 전시 이후에도 간담회를 통해 뮤지엄 산을 방문하는 등 지속적인 만남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당시 활동했던 임용연 시민 도슨트는 “매일 출근 도장을 찍으며 활동했던 시간들은 또 다른 나를 찾는 여행이었다.”며, “좋은 책과 사람들을 만나 잊을 수 없는 추억으로 남았다.”라고 말했다.

수강 신청은 그림책여행센터 이담 블로그에서 하면 되고, 기타 자세한 사항은 블로그에서 확인하거나 원주시 창의문화도시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그림책여행센터 이담에서는 여름방학을 맞아‘이담이랑 여름나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2019 원주·그림책·문화·학교 수강생이 직접 기획한 ‘이담의 여름밤 – 수상한 밤마실’이 오는 26일과 27일 이틀간 저녁 7시 30분부터 펼쳐지게 된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7/15 [12:07]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