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군·철원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착한가게 철원 165호점, 166호점 현판식 개최

김화읍 쏠레일, 갈말읍 한탄강 매운탕 착한가게 동참

박현식 | 기사입력 2019/07/16 [12:04]
HOME > 강원뉴스 > 철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철원군·철원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착한가게 철원 165호점, 166호점 현판식 개최
김화읍 쏠레일, 갈말읍 한탄강 매운탕 착한가게 동참
 
박현식 기사입력  2019/07/16 [12:04]
    철원군 쏠레일 착한가게 철원 제165점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철원군 쏠레일이 착한가게 철원 제165점, 한탄강 매운탕이 강원 철원 166호점으로 16일 현판식을 가졌다.

문현주 쏠레일 대표는 “항상 철원에서 장사를 하며 주민들에게 감사하다. 지역에서 장사를 하면서 이웃을 위한 일은 당연하다고 생각한다.”며 “진익태 철원군자원봉사센터장님의 설명과 추천으로 착한가게에 대해 알게 되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가입하게 되었는데 현판식까지 마련해 고맙다.”며 “앞으로 따뜻한 김화읍과 철원을 위해 힘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경 한탄강 매운탕 대표는 “주민들 덕에 오래 장사를 하면서 이웃을 위해 함께하는 것은 당연하다.”며 “진익태 철원군자원봉사센터장님의 착한가게 설명으로 이웃을 돕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어 가입하게 되었는데 현판식까지 마련해 고맙다.”며 “앞으로 지역경제가 활기를 되찾아 살기 좋고, 서로가 챙길 수 있는 따뜻한 동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익태 철원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부위원장은 “더워지는 날씨에도 착한가게에 스스로 동참해주시는 따뜻한 분들이 점점 늘고 있어서 더욱 큰 보람을 느낀다.”며 “지금 소상공인분들이 경제적으로 많이 힘든 시기이다. 이런 와중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동참해주시는 따뜻한 분들이다. 하루빨리 경기가 좋아져서 모두 웃는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광환 철원군청 주민생활지원과장은 “사회복지가 주 업무인 주민생활지원과장으로써 어려운 이웃을 ‘이웃이 이웃을 사랑으로 챙기는 모습’을 보니, 더욱 따뜻함을 느낀다. 주민들의 복지체감도가 더욱 높아질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해야겠다.”며 “앞으로 주민들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복지 문제 해결 방안 모색과 새로운 시도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7/16 [12:04]  최종편집: ⓒ 강원경제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