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100회"

"엉겅퀴"

눈아 안동석 | 기사입력 2020/02/16 [13:06]

감성시인 안동석의 "그리움 깊은 밤에 100회"

"엉겅퀴"

눈아 안동석 | 입력 : 2020/02/16 [13:06]

감성시인 눈아 안동석 / 캘리 자령 이영희 



 

엉겅퀴 - 눈아 안동석

장미처럼
어여쁘지도 않고

까칠한 성격의
들녘 엉겅퀴 하나

매일 가시 세운 난
내 사랑에게조차

괜한 가시 돋우며
바람에 건들거렸다.

단풍 든 세상만큼
어지러운 가을

부딪치고 쓰대여
아파해야 할 내 겨울

부질없는 마음속
예리한 가시 들어

내 자신, 내 사랑을
콕콕 찌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