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 160만 달러 규모 베트남 수출 계약

이유찬 기자 | 기사입력 2018/06/11 [14:18]

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 160만 달러 규모 베트남 수출 계약

이유찬 기자 | 입력 : 2018/06/11 [14:18]
▲ 동해시(동해시장 권한대행 부시장 김종문)는 지난 5월 23일부터 27일까지 베트남 수출 시장 교두보 확보를 위해 파견한 녢년 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이 160만 달러(한화 약17억) 규모 총 17건의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동해시청)    © 이유찬 기자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 동해시(동해시장 권한대행 부시장 김종문)는 지난 5월 23일부터 27일까지 베트남 수출 시장 교두보 확보를 위해 파견한 녢년 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이 160만 달러(한화 약17억) 규모 총 17건의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고 밝혔다.

 

2018 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 사업은 9,500만 인구와 더불어 수출 기업들의 새로운 블루 오션으로 급부상 중인 베트남 시장 개척을 위하여 추진된 사업이다.

 

베트남 호치민시 VISSAI SAIGON HOTEL에서 열린 2018 중소기업 우수제품 수출상담회에서 ‘동해시 해외시장 개척단’은 현지 시장 조사와 동해 다이퍼, 한남종합마린 등 관내 6개 기업의 제품 전시 및 홍보, 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를 진행하며 기업들의 판로 개척을 지원했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2회째 추진된 이번 수출상담회에서 동해시 기업들은 2017년 대비 872,800달러가 증가된 1,592,000달러 (17건)의 수출 계약을 성사시키는 쾌거를 달성했으며, 향후 현지 바이어와의 협상이 계속될 예정이므로 실제 기업별 수출 계약금액은 이보다 더 늘어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기업 당 하루에 최소 5건 이상의 바이어 미팅 주선, 기업 제품의 특성과 부합되는 맞춤형 바이어 발굴,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참가 기업과 현지 업체 간 교류를 지속적으로 지원한 것이 이와 같은 성과로 이어졌다고 전했다.

 

한편 참가 기업 관계자는 “베트남 시장 동향 파악과 현지 바이어 발굴, 베트남 현지 제품 대비 동해시 기업 제품의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며 “향후 베트남의 경제 성장으로 고품질 제품에 대한 수요 증가가 예상되는 만큼, 현지 바이어와의 지속적 교류를 통해 베트남 시장 진입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시는 참가 기업과 베트남 유력 바이어 간 비즈니스 채널을 상설화하는 것은 물론, 바이어 모집 대행사와의 커뮤니케이션 강화로 기업들의 판로 개척 지원을 보다 내실화하겠다고 전했다.   
 
박남기 동해시 기업유치과장은 “앞으로 참여기업들의 베트남 시장 진출 지원 사업을 추가 발굴하고 코트라를 비롯한 유관 기관과 연계 지원하는 방안도 마련할 것”이며“관내 수출 희망 기업들의 애로사항 청취 및 수출 교육을 진행해 수출시장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