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고성에서 한 달 살기, 고성만사성 행사 진행

박현식 | 기사입력 2020/10/16 [21:21]

고성군, 고성에서 한 달 살기, 고성만사성 행사 진행

박현식 | 입력 : 2020/10/16 [21:21]

[강원경제신문] 박현식 기자 = 고성군(군수 함명준)은 오는 10월 19일부터 11월 15일까지 4주간 「고성에서 한 달 살기, 고성만사성」 행사를 진행한다. 도시를 떠나 지방에서 살아보며 새로운 기회를 찾고자 하는 청년들이 짧게는 1주에서 최대 4주 단위의 한 달 살기 체험을 하는 행사로 대상은 강원도를 제외한 타 시·도에 거주하는 19세~39세 청년이다.

 

 

특히 지난 9월 21일부터 10월 5일까지 진행한 한 달 살기 참가자 모집에 전국에서 114명이 지원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으며, 신청자를 대상으로 서면심사 및 화상 인터뷰 심사를 거쳐 4주 참여자 8명, 2주 참여자 9명, 1주 참여자 19명 등 총 36명의 한 달 살기 참가자 선정을 완료하였다. 선정기준은 귀촌에 대한 의지와 가능성이 높은 자, 직업의 특성상 재택·원격근무가 가능하여 차후 귀촌을 고려할 수 있는 자, SNS 활동 및 영향력, 고성 기록에 대한 컨텐츠의 차별성 및 독창성 등을 고려하였다.

  

고성군은 한 달 살기 참여자들에게 죽왕면 문암진리 마을 일원의 민박시설 숙박 및 식비를 지원하며, 매주 로컬투어, 명상투어 등 고성의 역사·문화 등을 알아보는 투어 프로그램과 비치요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청년 및 창업 관련 분야 전문가들을 초빙, 멘토링과 세미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여기에 고성군 내 청년 창업공간 및 실제 귀촌 청년들을 만나보며 새로운 가능성을 탐색해보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 고성군     ©박현식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